'정부과천청사'에 해당되는 글 2건

  1. 2008.08.04 교통부의 변천사, 건설교통부를 거쳐 국토해양부까지
  2. 2008.08.04 오늘날에 교통부를 담당하는 국토해양부에 가는길♬
2008.08.04 04:57

교통부의 변천사, 건설교통부를 거쳐 국토해양부까지

■ 1948년 교통부에서 2008년 국토해양부가 되기까지              

1948년 교통부부터 오늘날 국토해양부가 있기까지의 과정을 다시 한 번 소개할께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출처 - 건국 60년 기념사업위원회 홈페이지>


위의 변천사 도표를 보시면 이해가 되시나요? ^^

많이 복잡하시죠? ㅠㅠ 그래서 제가 다시 한 번 중요한 것들만 간단히 정리해드릴게요!


1. 1948년 교통부 설립!

  교통부1948년 정부수립과 함께 11개부의 하나로 설치되어, 공로, 철도, 항공운수 및 해운업무를 담당하였답니다.


2. 1962년 건설부 신설!

  효율적인 국토개발 추진을 위해 건설부를 신설하였고, 산업입지, 도시, 주택, 수자원업무 까지 총괄담당하게 되었답니다.


3. 1994년 교통부 + 건설부 = 건설교통부 신설!

  보다 효율적인 연계체제 확립을 위해 교통부와 건설부가 하나로 통합되어 건설교통부가 되었습니다.


4. 2008년 건설교통부 + 해양수산부 = 국토해양부 신설!

  국토의 가치와 활용도를 높이며, 해양 자원의 효율적인 관리를 위해, 해양수산부의 해운물류, 항만 및 해양환경업무와 함께 행정자치부의 지적업무를 통합하여 지금의 국토해양부가 되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 다시 한 번 정리하는 교통부의 변천사

(위의 내용은 오늘날 교통부의 역할을 하고 있는 국토해양부 홈페이지에서 참고하였습니다. http://www.mltm.go.kr)


자~ 이제 건국당시의 교통부가 오늘날의 국토해양부가 되기까지의 과정을 이해하셨죠? ^^

그럼 이제~ 오늘날의 교통부인 국토해양부 인터뷰를 소개해드릴게요!

 

                                                          같이 떠나 보실까요? 고고씽!♬ 

신고
Trackback 0 Comment 0
2008.08.04 04:50

오늘날에 교통부를 담당하는 국토해양부에 가는길♬

■ 오늘날의 교통부, 국토해양부에 가는길♬                           

자~ 오늘은 오늘날에 교통부 역할을 하고 있는 국토해양부에 찾아가는 길을 소개하려고 한다.

 

국토해양부는 정부과천청사에 자리잡고 있다 ^ㅡ^

국토해양부를 방문 인터뷰하기로한 우리 고고씽 교통부의 장관정책보좌관

오늘도 교통발전의 수혜를 느끼자며, 대중교통을 이용해서, 정부과천청사로 이동하기로했다^^

(장관은 시내버스 - KTX - 지하철 / 정책보좌관은 시내버스 - 지하철을 이용해 정부과천청사까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4호선 정부과천청사역에서 내렸답니다. ^^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정부과천청사로 나가는 출구, -_- 굉장히 높죠? 헉헉;; 숨이 차네요

 

저 힘든 계단을 올라, 우리는 약 300m 앞에 떨어진 정부과천청사로 향했다 ^^

 

과천청사에 도착하자마자 우릴 맞이한 분들은 바로 보안경비를 하고 계신 경찰분들!

경찰분들에게 "국토해양부를 찾아가려면 어디로 가야하나요?" 라고 여쭈어봤더니

"방문자이신가요? 출입증 없으시죠? 안내동으로 가셔서 신분확인부터 하세요!"라고 설명해주셔서

우리는 곧장 안내동으로 향했다. ^^

 

안내동으로 향한 우리, 말그대로 안내데스크인줄 알았는데,

들어가는 입구부터, 소지품 X-Ray 검색대! 카메라 촬영 금지! -_-+

활동기를 위해, 꼭 사진을 찍어야 한다고 말씀드렸지만, 보안과 안전을 위해 어쩔 수 없다고 하셨다.

(명색에 1948년 당시의 사이버 교통부 장관정책보좌관인데 ㅋㅋㅋ 우리도 통과해야한다니 -_-....)

 

사용자 삽입 이미지

검문을 마치고 우리가 찾아간 곳은 "국토해양부 안네데스크"

 

이 곳에서 우리는 방문목적을 설명하고, 신분확인을 받았으며

방문하게될 부처와 담당자분과 안내데스크 담당자분의 상호확인통화를 마친후에야

우리가 국토해양부에 방문해도 된다는 승인을 받을 수 있었다.

 

생각보다 복잡한 확인절차에 우리는 다시 한 번 보안의 중요성을 느낄 수 있었으며

또한 우리가 대학생 사이버 건국내각 프로그램을 통해 소중한 경험을 하고 있다는 것을 다시 한 번 느낄 수 있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자~~ 이 것이 바로, 우리가 국토해양부를 방문해도 좋다는 승인을 받은 증거인 "방문증"

 

단순한 목걸이 카드 같아 보이지만,

국토해양부 건물안에 들어갈 때, 또 다른 검문대를 필수로 통과하게 되는데,

이 카드가 없으면 "삐!!!"소리가 울리며 출입할 수 없게된다고 한다 >_<

 

문 밖의 경찰분들의 1차 보안

X레이 검색대를 통한 2차 보안

신분 확인을 통한 3차 보안

출입증 확인을 통한 4차 보안

정부의 굉장한 보안시스템에 우리는 놀라움을 금할 수 없었다. (보안시스템 최고최고!!)

 

이제 우리는 방문 허가도 받았고, 국토해양부 건물만 찾아나서면 되는데!! 여기서 잠깐!!!

앗,,이게 뭐지?!! 우리의 시선을 끄는 것이 있었으니!! 그것은 바로!! 바로!! 바로!! 이것!!!!

 

사용자 삽입 이미지
 

건국 60주년 기념사업선정 전국순회를 한다는 "독도바로알기 전시회"

 

이 전시회가 국토해양부 주관으로 정부과천청사 안내동에서 열리고 있었다.

 

우리는 정말 반가웠다 ^^ 우리가 컨텐츠로 다룬 내용의 자료들도 있었고,

독도에 대한 기본적인 정보와 독도가 우리땅임을 알리는 정보가 보기 쉽게 전시되어 있었기 때문이다.

 

다만 조금 아쉬운 것은, 이런 전시회는

대규모로 많은 국민들이 볼 수 있는장소에서 열려야 하는데..

이 곳에서 열리고 있다는 사실에 마음이 아팠다. 더욱 많은 분들에게 알렸으면 하는 마음이 크기에...

 

 

자 이제 다시 국토해양부 방문얘기로 돌아와서 얘기하면~ ^^

우리는 이 전시회를 간단히 살펴본 뒤, 국토해양부 건물로 향했다.

 

안내동을 나가자마자 과천청사 안내도가 있었기 때문에 우리는 국토해양부 건물을 쉽게 찾을 수 있었다.

또한 국토해양부 한 부서가, 과천정부청사에서 커다란 1동을 차지하고 있음에 그 규모를 몸소 느낄 수 있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 우리가 찾은 안내도와 표지판

우리가 방문하게 될 국토해양부 건물인 4동

 

우리는 그리하여, 국토해양부 건물을 안내동을 나서자마자 생각보다 쉽게 찾았다는 기쁨

"빨리 가보자!♬"라는 마음을 먹고 발걸음을 하나 둘씩 옮기는 순간, 우리의 눈을 끄는 것이 또 하나 있었다.

 

요번엔 독도도 아니고, 과연 무엇일까!??

두구두구두구두구두구!!! 개봉 박두!! 짜잔!!

 

사용자 삽입 이미지

↑ 바로, 건국 60년을 기념하는 슬로건

 "위대한 국민, 기적의 역사"

 

바로 건국 60년을 기념하는 슬로건이었다. 국토해양부 가는 길을 바로 앞에 두고,

이 플랜카드가 우리를 다시 한 번 유혹했다. 사진좀 찍고가라고!! ^^

 

누가 사이버 건국내각의 일원 아니랄까봐, 이제는 "건국60년, 60, 위대한 국민 기적의 역사"

건국 60년과 관련된 소리만 들어도, 귀가 솔깃하고, 저 문구만 보면, 사진을 찍고 싶어서 안달이다!!

 

요번에도 도저히 참을 수가 없었다. 국토해양부를 바로 앞에 두고,

건국 60년을 기념하기 위해, 잠깐 기념사진 찰칵 찰칵!! ^^

 

 

자~~ 너무나도 자랑스럽게 사진을 찍은 우리는!!

             독도 전시회와 건국60년 슬로건 이 2가지의 유혹에 결국 넘어갔지만

                                                       무사히 국토해양부 건물 앞에 도착할 수 있었다! ^ㅡ^

 

사용자 삽입 이미지

 

↑ 국토해양부와 관련된 TV뉴스가 나올 때, 자주 등장하는 국토해양부 현판

 


 두 번의 유혹에 빠졌지만, 무사히 국토해양부에 도착한 고고씽 교통부의 장관과 정책보좌관!

 

 도착하자마자, 인터뷰를 해주실 국토해양부 김재정 대변인님과 황우정 사무관님을 만날 수 있었다.^^

 아래 사진에서처럼 밝은 웃음으로 우리를 맞이해주신 대변인님과 사무관님 ^ㅡㅡㅡㅡㅡㅡㅡㅡㅡ^

 

사용자 삽입 이미지

 

 

                    자 이렇게, 대변인님과 사무관님을 만남을 마지막으로

                                       우리의 "국토해양부 가는길♬"은 여기서 끝이 난다.

 

 

아쉬우시다고요!? ^^  조금만 기다려주세요~~

곧, 알차고 재미있는 국토해양부 인터뷰 컨텐츠가 곧 올라온답니다!!

 

신고
Trackback 0 Comment 0


티스토리 툴바